이혼 후 자녀를 직접 양육하지 아니하는 부모 중 한쪽이 자녀와의 면접교섭권을 가집니다. 면접교섭이란 친권자나 양육자가 아니기 때문에 현실적으로 자녀를 양육하고 있지 않은 부 또는 모라도 그 자녀와 직접 만나거나, 서신교환, 선물교환, 전화통화 등의 접촉할 수 있는 권리를 말하며, 방문권이라고도 합니다.
자녀와의 면접교섭의 회수, 일시, 장소 등에 관여하는 부모의 협의로 일정하여야 하지만 협의가 되지 않는 경우에는 법원에 조정 또는 심판을 청구하여 면접교섭권 행사방법과 범위를 결정하게 됩니다. 한편 자녀의 복리를 위하여 필요한 때에는 당사자가 가정법원에 청구하여 자녀와의 면접교섭을 제한하거나 배제할 수도 있습니다.